This is one of famous restraunts in Busan.
It is located near my office, so I go there often to enjoy noodle.
Especially in summer, I like to have Milmyeon.

Milmyeon is one of local food in Busan.
The origin is the cold noodle which you know very well.
During Korea war, people from North took refuge to Busan to avoid the disaster.
They sattle down to Busan.
Sometimes they wanted to have the cold noodle as they did in their hometown, but it was not easy to get starch.
They started making the cold noodle with wheat flour, because wheat flour was supplied by US army as a relief supplies.
That is origin of Milmyeon in Busan.


형님, 제가 자주 가는 밀면집입니다.
부산에 가야밀면 등 소문난 밀면집이 많이 있습니다. 특히 가야밀면은 저희 집 앞이라 걸어서도 갈 수 있는 거리입니다.
하지만, 조금 특색있는 밀면을 소개드리고 싶습니다.


It seems this restraunt has been run by 2 family line till 50 years ago.
Korean war occured in 1950. So they must run right after the Korean war.
I can say this restraunt is 'alive history of Milmyeon'.

대문에서 포스가 느껴지지 않습니까?
2대째 50년이라면 한국전쟁 이후부터 지금까지 운영되어 오고 있습니다.
밀면은 한국전쟁 중 북에서 피난 온 사람들이 부산에서 냉면을 해먹기 위해 미군으로부터 보급받은 밀가루로 만들어 먹었다는 것이 유력한 설입니다.
그렇다면 이 집은 거의 밀면의 역사와 같이 한 집이 아닐까요?
여름에는 점심시간에 가면 줄을 서야 합니다. 예약 이런거 없습니다.
일단 먼저 가서 자리 차지하는게 장땡입니다.


The price looks quite good.
The interesting this is normally there are two kinds of milmyeon.
One is noodle with assorted mixtures, the other is noodle with meat gravy soup.
But this restraunt serves only mixing one,  If you like noodle w soup, then you pour the soup on the mixing one.

가격표입니다.
보시는 바와 같이 모든 밀면이 그렇듯 가격은 참 착합니다.
그나마 밀가루값이 오르다보니 오른 가격으로 알고 있습니다.

특이한 것은 보통 밀면집에 가면 비빔밀면과 (물)밀면으로 나뉘는데,
이 집은 그런거 없습니다. 그냥 비빔밀면만 나옵니다.
주문을 할 때, 밀면을 먹을 것이냐 냉면을 먹을 것이냐로 말을 합니다. 냉면도 비빔냉면이 나옵니다.
물밀면을 드시려면 제공되는 육수 중 찬 육수를 부으면 물밀면이 되는 시스템입니다.



There are two small kettles that has meat soup.
One is cold, the other is warm.
You can see dew on the kettle, that kettle has cold soup. The other has warm.
I pour the warm soup to drink before eating noodle.

이렇게 주문을 하고 기다리면 육수가 두 종류 나옵니다.
하나는 찬 육수이고, 하나는 따뜻한 육수입니다. 단순하게 온도 차이가 아니라 육수가 서로 다릅니다.
찬 육수는 물밀면에 사용되는 육수이고, 한방 냄새도 다소 납니다.
따뜻한 육수는 일반적으로 냉면집에서 맛 볼 수 있는 그런 육수입니다. 비린내가 없고, 진한 육수 맛이 일품입니다.



Now I got my noodle!
Look at the color! It is good to eat espeically in Summer, because it is cold food.
The taste is hot and sweet.
I like to have Milmyeon without soup. いただきます.

밀가루로 만들었다지만, 먹어보면 면이 쫄깃쫄깃합니다.
부산 사람들은 특히 숙취해소용으로 많이 먹습니다. 여름에 한 그릇하고 하면 해장이 되는 느낌입니다.
사진에는 없지만, 이 집에 특별한 양념이 있어 그 양념이랑 같이 먹으면 더 맛있습니다.
부산에 오시면 꼭 한번 대접하도록 하겠습니다.


TEL: 051 312 3600




 









by 마에노 | 2009/01/06 10:52 | + Life | 트랙백 | 덧글(20)
트랙백 주소 : http://elgoos.egloos.com/tb/185709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유레카 at 2009/01/06 11:08
아~~눈물 쥘쥘-.-
일찍 알았더라면..반드시 갔을 텐데 ㅠㅠ 언제 또 가면 꼭 갈께십니다 ㅠㅠ
Commented by 마에노 at 2009/01/06 14:06
여름에 드시면 더 좋아요.
Commented by 종이우산 at 2009/01/06 11:08
오오오오
꼭 한번 먹으러 가야겠군요 +_+
Commented by 마에노 at 2009/01/06 14:06
꼭 오세요.
Commented by 한스 at 2009/01/06 12:05
부산에 사는 사람들에겐 대접 안해 주시나요..^^
밀면 좋아라 하는데 냉면 같은 밀면이라 다음에 꼭 먹어로 가야겠군요..!!
Commented by 마에노 at 2009/01/06 14:06
오시면 연락 주세요.
Commented by 호랭이군 at 2009/01/08 01:12
형 담에 가면 여기 꼭 안내해주세요~~

아 그리고..티스토리로 안 오십니까?? -ㅅ-;;
Commented by 마에노 at 2009/01/08 09:32
다음에 오면 꼭 같이 갑시다.
저는 그냥 개인적인 공간으로 사용하는 블로그라 정책이 바뀌더라도 제가 사용하는데는 큰 불편함이 없습니다.
옮기는 것이 더 큰 일;;;
Commented by 유레카 at 2009/01/08 10:24
나중에 저기 가게 주소나 대략 큰 건물이나 이정표 이런거 알려주시면 네비에 찍어 두겟습니다 ^^



(음 올해 국수먹을수 있겟.국수 먹을땐 연락필수 ㅋㅋ)
Commented by 마에노 at 2009/01/08 10:57
전화번호 참고하세요.
Commented by 마에노 at 2009/01/08 10:59
제일 쉽게 찾아가는 방법은 저한테 전화하시면 직접 안내해드리겠습니다.
Commented by 유레카 at 2009/01/08 11:00
흐흐~~오케오케이~~^^
Commented by 마에노 at 2009/01/08 13:40
형님, 언제쯤 한번 오실껀가요?
Commented by black at 2009/01/08 11:11
밀면 스타일이, 제가 냉면먹는 스타일로 나오는 곳이군요.
다음에 또 부산가면 가봐야겠습니다 ^^
Commented by 마에노 at 2009/01/08 13:40
실망하지 않을 껍니다.
Commented by 아슈★ at 2009/01/09 18:59
오오 저기 한번 가봐야겠군요..진짜 맛난지는 가보고..+ㅆ+
Commented by 마에노 at 2009/01/09 19:14
지나가면 전화주세요.
Commented by jeans outlet at 2010/12/21 20:07
jeans outlet
Commented by obagi blue at 2011/01/23 00:07
obagi blue
Commented by siwy denim at 2011/02/01 21:55
siwy denim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위로 다음 페이지 >>